청담 시청실     명품관      기획 이벤트    Sale     중고/전시품     소리샵 매거진     커뮤니티     헤드폰/이어폰

 퀘스타일 CMA400i - 든든한 안정감, 높은 정밀도, 청각에 자연스러운 소리
글쓴이 : Luric      등록일 : 2018.01.24 20:53:47     조회 : 874

퀘스타일 CMA400i

-든든한 안정감, 높은 정밀도, 청각에 자연스러운 소리-




예전에 퀘스타일(Questyle)의 CMA600i가 국내 수입되기 시작할 때, 저는 오랫동안 사용 중인 젠하이저 HDVD800을 교체할 요량으로 은근한 체크를 해보았더랬습니다. 그런데 마침 커스텀 이어폰 뽐뿌를 받으면서 상당한 지출이 생겼고 앰프 교체건을 은근하게 넘겨버렸습니다. 하지만 리뷰어의 생활은 뽐뿌를 피해갈 수가 없습니다. 퀘스타일의 수입사에서 ‘CMA400i’라는 신제품의 소개를 요청했기 때문입니다. 저는 공간을 차지하지 않는 슬림 디자인의 데스크탑 앰프를 선호하는데, CMA400i는 CMA600i보다도 작으며 PC의 USB 연결로 헤드폰을 사용하는 유저에게 최적화된 제품입니다. CMA600i와 실시간 비교 청취를 하지 않아서 확신할 수는 없지만, CMA400i의 소리가 만만치 않게 좋으니... 가격 부담이 적은 CMA400i는 저에게 ‘구입을 전제로 두고 살펴보는 장비’가 되었습니다.




튼튼한 만듦새와 다양한 입출력


퀘스타일 CMA400i는 외장 DAC와 클래스 A 헤드폰 앰프가 통합된 기기입니다. CMA600i와 다른 점은, CMA400i에 아날로그 입력이 없으므로 아날로그 헤드폰 앰프로 쓸 수는 없다는 겁니다. 그 외의 부분 - 외형, 내부 설계 등은 흡사합니다. 이 물건을 책상 위에 두면 대형 헤드폰과 더불어 이어폰도 밸런스드 커넥션으로 감상할 수 있습니다. DAC 겸 프리 앰프로도 동작하니 액티브 스피커가 있다면 헤드폰과 스피커를 전환하면서 감상해도 됩니다. 또한 다른 아날로그 헤드폰 앰프와 연결해서 CMA400i를 외장 DAC로 쓸 수도 있습니다.








CMA400i의 형태는 두껍고 튼튼한 금속 패널을 나사로 조립한 박스 모양입니다. 공진 억제를 위해 사용하는 일반적 앰프 디자인 중 하나가 되겠습니다. 크기는 279 x 189 x 55mm로 상당히 작은 편이며 무게는 2.4kg 정도라고 합니다. 55mm 높이는 전용 설계의 받침을 포함한 것인데 별도의 스파이크나 진동 제거 액세서리를 쓰지 않아도 될 만큼 훌륭한 느낌을 줍니다. 볼륨 노브는 상당히 묵직하면서도 부드러운 감촉이라서 마음에 듭니다. 사진으로 찍지는 않았지만 두터운 완충재를 넣은 큰 박스에 담겨서 배송되며 기본 파워 케이블이 들어 있습니다. 아래 사진 속의 USB 케이블은 샘플 제품에만 동봉되었던 것이며, 기본 포함되지 않는다고 합니다.



"USB 케이블은 별매입니다~."



제품의 앞면을 살펴보면 왼쪽 끝의 파워 스위치 옆으로 수많은 LED가 보입니다. 이것은 CMA600i보다도 편리한 기능인데, 각종 입력 선택과 재생 해상도를 호박색 LED로 확인할 수 있습니다. 그 옆으로는 입력 선택 버튼(Input)과 AMP 모드, DAC 모드를 전환하는 Function 버튼이 있습니다. 헤드폰 출력은 총 3개로, 그 중 4핀 XLR 커넥터와 6.3mm 커넥터는 대형 헤드폰에 주로 사용되겠습니다. 한 가지 흥미로운 점은 이어폰의 밸런스드 커넥션을 위한 2.5mm잭입니다. CMA400i는 높은 출력의 거치형 헤드폰 앰프이지만 매우 넓은 범위의 임피던스를 커버하므로 이어폰을 감상해도 됩니다. 이 점은 CMA400i가 사용하는 전류 증폭 방식(Current Mode Amplification)과도 연계가 있다고 합니다.






*참고 : 3개의 헤드폰 출력을 갖추고 있는데, 3개 모두 동시에 연결하지는 말라고 제품 매뉴얼에서 당부하고 있습니다.


이 물건은 전류 증폭 방식의 클래스 A 앰프인데 발열은 생각보다 적은 편입니다. 적어도 손을 대면 뜨거울 정도는 아닙니다. 난방을 켜놓은 방 안에서도 약간 따뜻 미지근한 정도로 그칩니다.




AMP 모드와 DAC 모드


그러면 제품의 기능을 간단히 살펴봅시다. CMA400i의 가장 중요한 용도는 PC와 연결해서 쓰는 올인원 타입의 헤드폰 소스 기기이지만, 간단한 버튼 누르기로 ‘AMP 모드’와 ‘DAC 모드’를 선택할 수 있습니다. DAC 모드를 선택하면 다른 아날로그 헤드폰 앰프와 조합하는 것이 가능한데요. 저는 CMA400i와 HDVD800을 아날로그로 연결해서 CMA400i를 외장 DAC 겸 프리 앰프로 사용하고 HDVD800을 아날로그 헤드폰 앰프로 사용해보았습니다. 이 때는 제품 앞쪽의 Function 스위치를 눌러서 DAC로 맞추고 볼륨을 최대로 올린 후 HDVD800에서 볼륨을 조정합니다. 그리고 다시 Function 스위치를 눌러서 AMP로 맞추면 CMA400i의 헤드폰 출력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중요! AMP로 전환하기 전에 CMA400i의 볼륨을 다시 낮춰둘 것!)


이 두 가지 사용법에서 소리 차이는 얼마나 있을까요? 거의 없었습니다. 헤드폰을 바꿔 끼울 때마다 CMA400i와 HDVD800의 고유한 음색 차이만 느껴질 뿐입니다. 더욱 고가의 헤드폰 앰프를 조합할 생각이 아니라면, CMA400i 한 대만 갖춰서 헤드폰 감상을 해도 충분하겠습니다. 외장 DAC와 헤드폰 앰프를 분리해서 시스템을 구성하면 올인원 기기보다 좋은 소리를 낼 수 있지만, 올인원 기기 자체의 품질이 훌륭하다면 외장 DAC와 헤드폰 앰프로 분리할 필요가 없다는 간단한 뜻입니다.




*참고 : 제품 후면에 Adj와 Fix를 고르는 스위치가 있는데 이것으로 CMA400i의 DAC 모드에서 출력을 조정할지 고정할지 선택할 수 있습니다. 저는 Adj로 맞춘 상태라서 DAC 모드로 바꾼 후 볼륨을 최대로 올려준 것입니다. Fix로 맞추면 항상 최대 볼륨이 되겠지요.


소스 기기 비교에서는 ‘환경 맞추기’가 중요하다


여기에서 잠깐 짚고 넘어갈 것이 있습니다. 저는 이 물건을 사용하면서 한 가지 시행 착오를 했는데, CMA400i와 HDVD800을 비교 청취할 때 HDVD800에는 다른 파워 케이블(inakustik Ref.Netzkabel AC-1502)을 끼워 놓고 있었습니다. (HDVD800은 기본 파워 케이블을 제공하지 않음) 저는 부피가 적고 슬림하면서 소리 품질 좋은 헤드폰 소스 기기를 찾고 있었기에 HDVD800을 대체하는 후보로써 CMA400i를 검토했습니다. 그런데 소리를 들어보니 CMA400i의 저음이 더 든든하지만 고음은 HDVD800이 조금 더 선명하게 느껴지는 겁니다. '좋기는 한데 기변할 정도까지는 아니군...' - 이런 생각을 했습니다. 그러다가 문득 '설마 파워 케이블 때문에?'라는 생각이 들어서 HDVD800에 끼워져 있던 inakustik 파워 케이블을 CMA400i에 꽂고 청취해봤는데요. 갑자기 고음이 깨끗해졌습니다. 미세한 수준이지만 파워 케이블이 HDVD800과 CMA400i 사이의 성능 차이를 만들고 있었던 것입니다. 그 후부터는 두 제품 모두 일반적인 파워 케이블을 끼워서 비교 청취했습니다. USB 케이블은 ADL Formula 2로 통일했는데, 이 제품은 가격도 저렴한데 음색 변화 없이 해상도만 올려주는 속성이 있어서 기준점으로 써도 문제가 없다고 봅니다.




헤드폰의 소리 차이는 쉽게 감지할 수 있지만 DAC나 앰프의 소리 차이는 미세한 경우가 많습니다. 그래서 소스 기기의 비교 청취에서는 모든 환경을 최대한 똑같게 맞춰야 합니다. 전원 플러그 끼우는 방향을 바꾸면서 소리를 들어보고 극성을 맞춥니다. (극성이 틀리면 위상 차이가 생겨서 소리 초점이 머리 뒤쪽으로 맺힘) 연결에 쓰이는 모든 케이블도 똑같아야 합니다. USB 케이블은 소리에 큰 영향을 주므로 특히 중요하고, 인터커넥터 케이블과 파워 케이블도 맞춰야 합니다. 인터커넥터가 언밸런스 연결인지 밸런스 연결인지도 중요합니다. 헤드폰과 앰프를 밸런스 연결하는 것과 동일하게, DAC와 헤드폰 앰프를 밸런스 연결해도 출력이 크게 올라가기 때문입니다.


이어폰과 헤드폰 모두 커버하는 게인 조정 스위치


CMA400i의 바닥을 보면 4개의 게인(Gain) 조정 스위치가 보입니다. 기본으로는 Standard로 맞춰져 있습니다. 이 때의 게인값은 약 2.47(7.8dB)이라고 하며, 혹시 감도가 높은 이어폰 헤드폰을 주로 쓰겠다면 Low로 맞추시기 바랍니다. 그러면 게인값이 약 1.1(0.83dB)로 낮춰져서 볼륨 조정이 수월하게 될 것입니다. Standard로 맞춰둔 상태에서는 언밸런스 연결한 오디지 LCD-2도 볼륨 노브 9시 방향을 넘기기가 어려울 정도로 소리가 크게 들립니다. CMA600i도 그랬지만 CMA400i도 출력이 무척 강하고 든든한 헤드폰 앰프입니다.






또한, 이 제품은 대형 헤드폰 뿐만 아니라 이어폰을 연결해도 배경 노이즈가 들리지 않으며 좋은 소리를 들려줄 수 있습니다. 일반적인 경우라면 이어폰은 휴대용 DAP에 연결하고 헤드폰을 CMA400i에 연결하겠지만, 어쨌든 이 제품은 이어폰도 문제없이 커버할 것입니다. 2.5mm 밸런스드 커넥터도 그 때문에 있는 것이고요.




USB 연결에서 PCM 384kHz / 32bit, DSD256 재생


CMA400i는 AK4490 DAC 칩을 사용하며 이것을 +-7V의 강한 전압으로 구동합니다. 이것으로 다이내믹스 향상이 가능하답니다. XMOS 지원으로 DSD 재생이 된다는 점도 중요합니다. True DSD라는 별칭까지 붙였을 정도로 퀘스타일은 CMA 시리즈의 DSD 재생 능력을 강조하고 있습니다. 입력단은 옵티컬 입력 1개와 코엑시얼 입력 2개, USB 입력 1개가 있는데 USB 연결에서 이 제품의 진면목이 발휘됩니다. PCM 384kHz / 32bit, DSD256까지 재생할 수 있답니다. 제가 32bit 음악 파일은 보유하고 있지 않아서 24bit 파일을 중심적으로 재생해보았습니다. 그리고 DSD는 DSD256까지 재생됨을 확인했습니다.


USB 입력으로 스마트폰 연결도 가능합니다. 아이폰 8을 애플의 라이트닝-USB 3 카메라 어댑터를 통해 USB 케이블로 연결해보니 잘 재생되네요. (*이 때 팝 노이즈의 예방을 위해 USB 3 어댑터를 권장합니다. 애플 홈페이지에 ‘Lightning-USB 3 카메라 어댑터’라고 검색해야 나옵니다.) 이렇게 연결한 상태에서는 아이폰의 볼륨을 90% 정도로 올리고(100%로 올리면 게인이 너무 높게 됨) 감상해보면 PC 연결 못지 않게 단단하고 선 굵은 소리를 들을 수 있습니다. 혹시 아이폰으로 애플 뮤직을 들을 때 거치형 기기로 듣고 싶다면 PC 아이튠즈를 쓰는 것보다 좋은 느낌을 받을 것입니다. LG V20도 폰에 포함된 USB-C to USB-A 어댑터로 연결하면 문제없이 쓸 수 있습니다. USB Audio Player Pro와 Onkyo HF Player 앱으로 고해상도 파일을 감상해봤는데 생각보다 소리가 훨씬 깨끗해서 놀랐습니다. 단, DSD는 DoP나 Direct Transfer가 동작하지 않아서 PCM 변환으로 감상했습니다. 아마도 PC와 모바일 기기의 USB 연결 방식이 다른 듯 한데, 이 때의 소리도 깨끗하지만 DSD 감상이 메인이라면 PC를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SOUND


생각보다 리뷰 기간이 길어져서 CMA400i를 3주 동안 사용하게 됐습니다. 다시 강조하건대 앰프의 소리 특성 파악은 헤드폰보다 몇 배는 어렵습니다. 비교적 짧은 감상문이지만 이 결론을 내기까지 헤드폰 플러그를 수없이 뺐다 끼웠다 하며 짧은 비교 청취를 반복해야 했습니다. 그래도 한 가지 다행인 점은, CMA400i가 생각보다 개성이 뚜렷한 소리를 낸다는 것입니다.




*특유의 안정감


처음 느껴지는 특징은 ‘안정감’입니다. 흔들림이 없다고 할까요? 출력이 매우 든든해서 배기량이 큰 자동차를 모는 기분이 듭니다. 또한 볼륨을 낮춰서 아주 작은 소리로 들을 때에도 선이 가늘어지거나 입자가 흩어지는 일이 없습니다. 낮은 볼륨, 적정 볼륨, 조금 높은 볼륨에 이르기까지 하나의 선으로 깨끗하게 이어지는 안정감이 있습니다. 이러한 감각에는 모든 음 영역에서 발견되는 높은 밀도가 큰 기여를 합니다. 유난히 소리의 입자가 고와서 부드러운 반죽을 연상하게 됩니다. 이 점은 특히 중음에서 두드러지는데, 그래서 사람 목소리와 현악기 소리에서 깊고 진한 맛을 느낄 수 있습니다. 음악 감상에서 풍성한 중음(Rich-Mid)을 매우 중시하는 분이라면 이 제품을 바로 픽업해도 될 것이라 예상합니다.




*소리가 정밀한데, 자연스럽고 부드럽다


조금 더 촉촉하고, 조금 더 든든 따뜻한 소리가 CMA400i의 첫 인상이며 3주 후에도 그대로 이어졌습니다. 그만큼 고음과 저음에 듣기 좋은 포인트가 있다는 뜻도 됩니다. 분명히 높은 해상도와 뚜렷한 사운드 이미지를 만드는데 냉철하다는 느낌은 조금도 들지 않습니다. 응답 속도는 느리지 않지만 빠르고 타이트하다는 느낌도 들지 않습니다. 시종일관 ‘정밀하면서도 자연스럽고 부드러운 인상’을 주었습니다. 거친 부분이 하나도 없어서 사람의 청각을 안정시키는 소리에 가깝습니다. 특히 소리의 재생 타이밍에서 높은 정확도를 보여줍니다. 그래서 고급형 헤드폰을 연결하면 그에 상응하는 깨끗한 사운드 이미지와 뚜렷한 초점을 느낄 수 있습니다.


*헤드폰의 저음을 보강하는 앰프


HDVD800과 PCM 재생을 비교해보면 CMA400i의 저음이 조금 더 굵고 강하게 느껴집니다. 음이 살짝 따뜻하고 여유로운 인상인데요. 이것은 원래 샤프한 인상을 지닌 HDVD800과 비교해서 그런 것이고, CMA400i의 PCM 재생 자체는 정교하고 깨끗한 느낌이 강합니다. 그러한 기본 바탕에서 저음이 약간 두터워지고 전체적인 안정감이 더해지는 것입니다.




그래서 잠깐 헤드폰 매치업을 권해본다면, 무색무취를 지향하는 HD800 같은 헤드폰보다는 듣기 편하고 자연스러운 성향의 오디지 헤드폰들이 잘 맞는다고 봅니다. 달리 말하면 평판형 자석 드라이버 헤드폰에 더 권하고 싶은 앰프라고 하겠습니다. (*HD800은 HDVD800과 CMA400i의 소리 차이를 판단하는 측정기(?)의 역할을 해주었음) 클래스 A 앰프가 대체로 평판형 자석 드라이버 헤드폰과 잘 어울려서 그럴 수도 있고요. LCD-2의 부드럽고 편안한 음색에 잘 맞으며, 열흘 정도 함께 사용해본 LCD-MX4는 자연스러움에 더욱 높은 해상도와 깨끗한 사운드 이미지까지 더해져서 감동에 가까운 경험을 주었습니다.


*초저음 확장으로 넓이와 울림을 느낀다


또 하나의 특징은 초저음이 아주 조금 더 낮게 깔리는 느낌입니다. 이것은 음악 연주의 배경이 조금 더 넓어지는 효과로 이어집니다. 오케스트라 연주를 들으면 더 큰 규모를 상상하게 됩니다. DSD 레코딩 음반을 감상할 때는 마스터링 엔지니어가 의도한 ‘소리의 넓이’와 ‘공간의 울림’을 조금 더 확장된 상태로 받아들이게 되었습니다. 헤드폰의 변경이 아니라 앰프의 변경으로 공간 확장 효과를 느낄 수 있다는 점이 중요합니다.




*더 선명한 초고음, 미량의 밝은 느낌


CD 해상도 이상의 파일을 짧게 반복 청취해보면 CMA400i의 초고음이 더 선명함을 알 수 있습니다. 심리적으로 감지하는 초고음 덕분에 공기의 존재를 생생하게 느낄 수 있는데요. HD800과 LCD-2 모두에서 헤드폰 속의 바람 같은 흐름이 감지됩니다. 또한 기본적으로 고음 영역 전체가 미세하게 밝아지며 화려한 인상을 주기도 합니다. 극히 미량의 경험이지만 이것은 CMA400i의 멋진 개성이라고 생각하게 됐습니다. 어쩌면 이것은 밝은 고음이 아니라 이 기기의 성능이 좋아서 고음 확장이 더 많이 된 것일지도 모릅니다.


*조금 더 편안하고 넓은 느낌의 DSD 사운드


DSD 재생 품질이 무척 훌륭합니다. 같은 곡을 녹음해도 깨끗함과 정밀도는 PCM이 좋고, 편안함과 공간감은 DSD가 좋다고 하는데, CMA400i에서 그 점을 잘 표현하고 있습니다. 단, DSD 파일의 편안함과 공간감을 그대로 받아쓰기 하는 게 아니라 조금 더 편안하고 더 넓게 만듭니다. HDVD800이 DSD 재생을 못하기 때문에 실시간 비교 청취는 할 수 없었고, 굳이 기억을 더듬어본다면 코드의 휴고와 모조를 떠올리게 됐는데, DSD 재생할 때의 소리 느낌은 CMA400i가 휴고와 모조의 딱 중간에 위치하는 듯 합니다. 휴고보다는 부드럽고 편한 인상을 주지만 모조처럼 느릿하고 따뜻하지는 않습니다.




사운드 총평


CMA400i는 소리를 더욱 생기있게 만들고 듣기 즐겁게 해석하는 앰프입니다. 하지만 그 생기와 즐거움을 과도하게 더하지는 않습니다. 반대로 생각하면, 클래스 A 앰프의 여유롭고 듣기 편안한 느낌에 고성능 DAC의 정밀함을 알맞게 더했다고 봐도 좋습니다. 마스터링 엔지니어가 작업용 장비로 쓰기보다는, 마스터링의 최종 결과물을 검증하고 사람의 마음에 얼마나 통하는지 직접 확인하고 싶을 때 쓰는 앰프가 되겠습니다.



Questyle Audio [퀘스타일 오디오] DAC / 헤드폰앰프 (CMA400i-사은품증정)
판매 가격 1,250,000원






이전글   오디지 LCD-MX4, 사운드 엔지니어가 운전하는 검은색 롤스로이스
다음글   [리뷰] DAC 파트에 무게를 싣다. Questyle - CMA400i




copyrightⓒ 1999
Sorishop All rights reserved

상품문의
02·3272·8584

회사소개이용약관이메일주소 무단 수집거부개인정보 취급방침고객문의찾아오시는 길페이스북블로그상시채용

전화 : 청담 02) 3446·7390 / FAX 02) 3446·7392 ㅣ 과천 02)·3272·8584 / FAX 02) 713·8584 ㅣ 기술 및 A/S문의 : 02)546·5381

서울 강남구 도산대로 55길 29 대창빌딩 1층 ㅣ 상호: ㈜소리샵 ㅣ 대표 : 최관식

업태 : 소매 ㅣ 종목 : 전자상거래 외 ㅣ 사업자등록번호 : 106-81-97229 ㅣ 통신판매신고번호 : 제 2013-경기과천-0016호

본사 및 물류센터 : 경기 과천시 말두레로 83 l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춘식 ㅣ 개인정보 보유기간 : 회원탈퇴시

문의 메일 : help@sorishop.com ㅣ 협찬 및 제휴문의 02)·3272·8584

한국전자인증

공정거래 위원회

국세청 현금영수증

전자결제 서비스

에스크로 안전거래